Medical Solution System

EDC (Electronic Data Capture System) 

edc01.png

The overview

EDC(Electronic Data Capture)는 임상시험의 의료 데이터를 수집 및 관리하는 시스템을 말한다. 클라이언트 Biock는 바이오메디컬 데이터 매지니먼트 분의야 스타트업으로, 임상시험에서 사용되던 낙후된 EDC 시스템 개선 사업에 입찰하였다.

클라이언트는 기존 시스템의 복잡한 UX 및 데이터 흐름을 개선하여, 의사 및 실험 관계자들이 쉽고 효율적으로 임상 데이터를 관리 할 수 있는 서비스을 제공하기를 원했다.

Role

Lead UX Designer

UX Researcher

Contribution

100 %

Duration

2018.11 ~ 2019.11

Employer

Biock

The Challenge

1. 임상시험 분야에 대한 도메인 지식 갖추기

2. 타사 EDC 제품들의 사용성 문제 조사 및 개선 방안 연구
3. 임상 데이터 처리 흐름을 반영한 UI/UX 기획 및 디자인

Research Process

1. Understanding the context and the users.

프로젝트에 참여한 뒤, 첫번째로 진행한 업무는 다음과 같은 도메인 지식을 갖추는 것이었다.

1. 임상시험 분야에서 쓰는 전문 용어 이해  

2. 임상시험 전체 프로세스 및 각 과정에 대한 이해       

3. 임상시험의 전체 프로세스에서 관계 당사자들의 역할 및 요구사항 조사

4. 임상시험 산업에서 EDC 시스템의 실제 사용 사례 분석 

 

위와 같은 배경 지식을 얻기 위해 다음과 같은 리서치 과정을 거쳤다.

1.1 임상시험 과정/전문용어/유저그룹 조사 

edc02.png

1.2 유저 사용/접속 빈도

edc03.png

WHAT PEOPLE SAY

1.3 유저 인터뷰

약 2개월간 매주 1회 유저 인터뷰를 진행하였다. 이후 임상 관계자가 클라이언트 당사에 입사하여, 수시로 인터뷰를 진행 할 수 있었다.

아래는 user workflow를 분석하기 위한 질문지이다. 각 관계 당사자별로 임상 데이터의 흐름에 대한 질문 및 기능 개선을 위한 질문을 포함했다.

edc04.png
edc05.png

Information Architecture

User Flow Diagram

edc06.png

프로젝트 기획자가 따로 없는 상황에서 도메인 지식을 갖추기가 쉽지 않았다. 각종 참고 자료를 통해 도메인 지식을 습득하고 분석해야만 했다. 하지만 오히려 제품 기획 및 리서치를 함께 수행 할 수 있었던 환경 덕에, UX 설계 능력을 발전시키는데 도움이 되었다고 생각한다.

클라이언트가 최대한 Light한 MVP를 요구하여, 불필요한 기능들은 최대한 배제시켰다. 그러면서도 시스템의 복잡도와 추후 확장성을 감안하여 컴포넌트를 최대한 재사용 할 수 있도록 각 화면을 설계했다. 또한 기능성이 우선되어야하는 제품임을 감안해 각 요소 요소를 배치 할 때 전체 레이아웃의 통일성을 유지할 수 있도록 고려하였다. 

Defining Problems and Solution (Key Features)

임상시험 시장에서 90프로 이상을 독점하고 있다는 medidata 제품과 국내 몇 제품을 분석한 후 기존 EDC 시스템들이 갖고 있는 공통된 문제점을 찾았다. 

​타사 제품 화면

edc07.png

Problem 01

첫째로 방문 빈도수가 높은 페이지의 접근성이 낮다는 점, 두번째로 방문 빈도수가 높은 페이지 또한 뎁스가 높다는 문제점이 있었다.

Solution 01 : Side Bar

Heavy User 그룹의 work flow 분석 결과, 제품을 실행 한 뒤에 가장 처음 방문하는 페이지이면서, 방문 빈도가 가장 높은 페이지가 환자 목록 페이지였다. 환자 목록을 애플리케이션의 sidebar로 구성하여 접근성을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었다.

메인 페이지.png

Solution 02 : Second Side Bar

Work flow 분석 결과, 유저는 환자를 찾은 다음, 그 환자의 검사 결과를 입력 할 페이지를 찾는다. 첫번째 사이드바에서 바로 검사 결과 입력 페이지로 연결될 수 있는 두번째 사이드바를 구성하여 자연스러운 데이터 처리 흐름을 유도하였다.

메인 페이지02.png

Problem 02

EDC에는 데이터 입력 및 조회 빈도가 높은 Heavy User 그룹을 포함해 5개의 유저 그룹이 존재한다. 또한 앞으로의 로드맵에 따르면 유저 그룹이 최대 8개까지도 확장될 가능성이 있었다. 모든 유저 그룹을 만족시키는 메인 페이지가 있을까? 

Solution 03 : Dashboard

통계 조회 위주로 사용하는 유저 그룹, 최종 확인 서명만을 사용하는 유저 그룹, 데이터 입력 및 추출 기능 위주로 사용하는 유저그룹 등, 각 유저 그룹에게 불편함 없는 메인 화면을 설계해야했다.

이를 위해 각 유저 그룹별로 메인 화면을 다르게 설정하였다. 메인 화면은 그룹별로 업무를 시작하기 위해 가장 먼저 방문하는 페이지로 설정하였으며,

추가로 각 메인 화면에 유저의 최근의 활동 summary를 시각화하여 제공하였다. 

통계 페이지.png

Problem 03

임상 데이터에 오류가 발견되면 '쿼리'라는 엔티티가 기계적으로 또는 유저에 의해 생성된다. 유저 인터뷰 중 타사 제품을 쓰면서 쿼리를 조회하는 부분이 불편하다는 의견이 상당했다. 데이터의 한 컬럼에서 쿼리가 여러개가 생성될때 쿼리간의 계층 구조가 모호하게 표현되어 한눈에 파악하기 어려웠다.

또한 쿼리 외에도 전체적인 데이터의 볼륨이 방대하여, 데이터 입력 및 조회 UI 설계에 있어서 시각적인 그룹핑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였다. 

Solution 03 : Groping UI

기능과 데이터를 많이 배치해야하는 제품일수록 그루핑을 얼마나 효과적으로 하느냐에 따라 사용성이 많이 좌우된다.

​사이드바에 관계가 높은 정보와 기능을 계층구조에 따라 grouping 해주었다. 또한 데이터 입력 및 조회에서는 효과적인 그루핑을 달성하면서도 시각적인 피로도를 줄이기 위해서 아이콘과 여백을 활용하였다. 

CRA_쿼리응답_requery.png

Outcome

Group 29.png

이 외에도 수많은 시안이…😬

In The End, WHY

모든 제품은 사용자들의 니즈에 의해 그리고 사용자를 위해 만들어진다. 좋은 제품을 만들기 위해선 사용자들가 어떤 환경에서 어떠한 목적으로

제품을 사용 할 지 최대한 분석한 후 제품을 설계해야 한다. 사용이 불편한 제품은 관심있는 사용자도 도망가게 만든다. 그들의 니즈를 항상

유념하면서 디자인을 한다면 적어도 외면 당하는 제품이 나오진 않을것이다.


 “ 그렇다면 클라이언트는 왜 이 제품을 만드는걸까? “ 


이에 대한 대답은 클라이언트가 비영리 단체가 아닌 이상 다음과 같은 답이 나올 수 밖에 없다.
“제품을 통한 수익 창출을 위해” 

휼륭한 UX디자이너는 사용자만 고려해서는 안된다. 클라이언트(인하우스인 경우엔 ‘회사’가 클라이언트)의 수익성 창출을 위해 함께 고민하고

디자이너 관점에서 해결책을 제시해야한다. 

 

이번 프로젝트의 경우, 임상 데이터 관리 시스템을 사용할 주고객은 제약회사와 병원이었다. 목표 시장이 폐쇄적이고 진입 장벽이 높아

차별화 전략을 갖고 제품 개발을 전개해 나가야 했다.
Biock의 비지니스 상황을 고려해 제안한 UX 관점에서의 주안점은 “똑같은 업무를 해도 타사 제품을 사용 할 때보다 사용 시간을 정량적으로 줄일 수 있어야 한다.” 였다. 데이터 처리가 EDC의 핵심적인 기능인만큼, 같은 수의 데이터를 입력해도 다른 제품을 사용할때보다 더 빨리 업무 처리가 가능하다면, 폐쇄적인 시장에서도 '사용이 너무 편리한 제품'으로 그 차별성을 인정 받을 수 있다고 보았다. 즉, 이 기능성 자체가 클라이언트의 수익 창출과 연결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요소였다.

데이터 처리의 기능성을 제품 기획 및 디자인에 최우선 사항으로 고려하며, 약 1년동안 4명의 개발자, 2명의 데이터 매니저, 임상 간호사들과 함께 제품을 개발했다. 2019년 11월 초기 버전 개발을 마무리하고, 같은 달 Biock는 국내 대형 종합 병원과 임상시험 데이터 관리 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1년동안 서로 신뢰하며 협업한 결과 큰 탈 없이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엇고, 개인적으로도 크게 성장 할 수 있었던 프로젝트였다.